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테슬라 세미 트럭 전기차 화물 가격 배터리 제원 국내 빨간불
    미국자동차/테슬라 2022. 5. 15. 15:47

    테슬라 세미 트럭 전기차 화물 가격 배터리 제원 국내 빨간불

    테슬라 화물 세미 트럭 소식입니다. 테슬라 세미 트럭은 2017년 11월 두 개념의 차량으로 공개된 모델이죠. 테슬라 세미 트럭이 사전계약을 진행하고 있어 관련 소식을 준비했습니다.

     

    테슬라 세미 트럭은 전기차 화물차량으로 국가 물류 발전에 큰 이점을 두고 있어, 세계 시장에서 개인, 사업자, 정부 사업으로 중요한 부분입니다.

    내용
    1. 테슬라 세미 트럭 특징
    2. 테슬라 세미 트럭 국내 출시
    3. 테슬라 세미 트럭 충전기
    4. 테슬라 세미 트럭 비용

    국내 고속도로가 없었던 (1967년~1971년 공사) 시절 물류를 위해 고속도로부터 시작했던 것을 알고 계시죠. 글로벌 시장에서 탄소배출 문제는 전기차 시장이 활성화되었고 테슬라 세미 트럭처럼 추레라, 트레일러, 화물에 대한 디젤차로부터 환경 개선과 전기차 화물 도입하여 유류비를 낮추면서 운전자의 고령화 시대에 테슬라 자율주행까지 기대할 수 있어 주목합니다.

     

    그럼 테슬라 세미 트럭 특징은 어떤 것이 있는지 먼저 검토해보죠.

     

     

     

    1. 테슬라 세미 트럭 특징


    2016년 테슬라 마스터플랜에서 처음 언급된 차량입니다. 2017년 11월 테슬라 발표한 내용에서 1회 충전으로 484Km, 807Km 주행 가능한 버전으로 150,000달러, 그리고 180,000달러로 출시할 것을 알렸던 모델이었죠.

     

    그리고 2021년 1월 일론 머스크는 약속한 2021년 출시할 테슬라 세미 트럭을 2023년으로 출시를 미루면서 새로운 배터리 셀 4680을 탑재할 것이며 충전은 메가와트(1000kw급) 충전기기를 사용해 30분 충전하면 643Km 주행할 수 있는 빠른 충전을 약속했습니다.

    그리고 2022년 5월 테슬라는 홈페이지를 통해서 테슬라 세미 트럭을 사전계약을 진해하며 1회 충전으로 300마일 (484Km), 500마일 (807Km) 두 가지 버전으로 출시하며 테슬라 세미 트럭 가격은 150,000달러, 180,000달러이며 사전계약금 20,000달러에 진행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테슬라 세미 트럭은 리어 엑슬 독립 모터를 4개를 적용해 40톤까지 견인 가능하며 견인된 무게로 0~97 Kmh 속도까지 20초 성능을 발휘합니다.

     

    테슬라 세미 트럭의 견인 장치가 없을 경우 제로백 (0~97 Kmh)은 5초, 그리고 견인된 무게에서도 5% 경사도에서도 105 Kmh 속도를 유지할 수 있죠.

     

    가장 중점 요소는 테슬라 세미 트럭은 테슬라 자동차 출시 모델보다 "레이더와 카메라가 더 많으며 기본 옵션으로 반자율 주행 기능"을 제공합니다.

     

    성큼 다가온 자율주행 시대 걸맞은 상품성을 보여줄 테슬라 세미 트럭이죠!

     

     

     

    2. 테슬라 세미 트럭 국내 출시


    2023년 출시 목표로 사전계약에 들어간 테슬라 세미 트럭의 제원은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테슬라 홈페이지 통해서 2 kWh/mi 주행 경제성을 알렸고 테슬라 테미 트럭 배터리 용량을 한국식으로 계산하면 150,000달러 (1억 9,260만 원) 모델은 390 kWh x 1.242745 = 484.6Km 주행.

     

    세미 트럭 가격 180,0000달러 (2억 3,112만 원) 650 kWh x 1.242745 = 807.7Km 주행.

     

    위와 같은 배터리 용량을 계산할 수 있습니다. 문제는 충전 시간입니다. 테슬라는 메가 충전기를 시간을 두고 글로벌 시장에 널려 나갈 것이라고 알렸기 때문에 국내 테슬라 세미 트럭 출시에 어려움이 예상됩니다.

     

    테슬라 세미 트럭 390 kWh 용량을 메가 충전기를 이용할 경우 80%까지 충전하는데 약 30분 시간이 소요되고 국내 가장 높은 충전기 400kw 사용할 경우 1시간 20분, 100 kw급 과급기는 3시간 10분, 50kw급 사용할 경우 6시간 20분 정도 소요가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이게 작은 배터리 용량을 사용할 경우라, 650 kWh 용량의 세미 트럭은 메가 충전기 사용할 경우 80% 충전 시 50분, 400kw 1시간 30, 100kw급 사용할 경우 5시간 20분, 50kw급 사용 시 10시간 40분 정도 시간이 지체되기 때문에 테슬라 세미 트럭을 국내 출시한다고 해도 "빨간 불"이라고 할 수 있겠죠.

     

    한국에서 테슬라 세미 트럭을 구매해서 운영하는 분이라면 시간이 돈이기 때문에 국내 대다수 보급 중인 과급기 충전기는50~100kw급 충전기 이기 때문에 대신해서 빠르게 충전할 메가(1mw) 충전기 (1000kw급) 설치가 필수가 되었습니다.

     

    그렇다면, 문제점을 해결하는 방법은 없을까요?

     

     

     

    3. 테슬라 세미 트럭 충전기


    현재 대한민국은 1967~1971년 고속도로를 건설했던 비슷한 시기가 다시 재연하는 것 같습니다. 정부가 이 같은 현재 상황을 미리 캐취해서 메가 충전기 도입하고 전기차 화물 충전기 비용으로 저렴하게 운행 할 수 있게 한다면 국내 물가를 안정화할 수 있을 것이고 물류도 친환경으로 운행할 수 있을 것 같은데요.

     

    그렇다면 테슬라 세미 트럭 같은 전기차를 운영하기 위해서 메가 충전기 설치 방법은 국가 비용을 100%가 아닌 약 60%~80% 수준으로 운영할 수 있는 방법을 없을까요?

     

    직책이 관련 공무원이라면 전국 고속도로 270개 휴게소에 각 메가 충전소를 20대씩 설치하겠습니다. 방법은 테슬라 또는 국내 기업에 20~30% 설치비 지원한다는 조건으로 빠르게 관련 사업 추진, "고속도로 휴게소 운영소"에 기간별 최초 3년 50%, 중간 기간 3년 25%, 말기 10% 충전기 설치비 지원하는 것입니다. 

     

    위와 같이 운영하게 된다면 기대할 수 있는 내용은 테슬라 관점에서 지원받아서 메가 충전소 국내 빨리 도입, 전국 고속도로 휴게소는 전기차 화물을 잡기 위해서 충전소를 설치가 시급하게 되고, 국가는 100%가 아닌 약 60~80% 비용을 들이기 때문에 효과를 보게 되는 것이죠.

     

    이렇게 메가 충전소가 21세기 답게 확보되면, 트레일러 운전자는 전기 화물차를 고려하는 이유는 역시 비용 때문입니다. 저렴한 충전비에 자율주행까지 고려할 수 있기 때문에 고속도로 주행은 보다 쉽게 운행할 수 있어 돈과 피로도를 줄여주기 때문에 트레일러 운전자는 이동하게 될 것입니다.

     

    비용 차이는 얼마나 있는지 검토해 보죠.

     

     

     

    4. 테슬라 세미 트럭 비용


    서울시 특수 화물 운영은 약 1년 약 40,000Km 주행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14톤 일반 탑차 경우 복합연비 2.8Km/L 보통  나온다고 운수업체에서 고시하고 있어 관련 정보를 적용해서 계산해보죠.

    디젤 화물 차량은 테슬라 세미 트럭 대비 한참 아래 등급 14톤 모델을 적용해서 여러분께서 경제적 부분을 참고하는데, 차이가 있어도 차후 이익 되도록 설정하였습니다. 충전비와 최대 유류비를 참고해도 3배가량 차이가 있어, 자율 주행을 기대할 수 있는 테슬라 세미 트럭 인기가 예상됩니다.

    그러나 앞서 언급한 내용처럼 충전기가 없다면 세미 트럭 국내 출시해도 무용지물이 되겠죠. 정부에서도 이 같은 내용을 참고해서 물류 및 물가 안정 요인을 잡을 수 있는 것에 투자하여 발전적인 대한민국을 이끌어 갔으면 좋겠습니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